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열기

00000143) 해외여행을 청년일 때 꼭 가보고 싶어요. 청년에게 여행지원금 주는 법이 생겼으면 좋겠어요.
티켓번호 503 댓글 1 좋아요 0
댓글 1

김수민님의 댓글

김수민

여행은 청년에게 교육의 일부입니다. 청년정책은 이제 일자리 몇 만개를 더 만들어 내는 것보다 문제를 바라보는 관점을 바꿔야 한다고 생각해요. 청년의 교육, 주거, 건강, 부채 등의 기본권 보호와 사회 참여 확대, 말씀하신 여행까지 포함해서요. 다행히 내년도부터 정부에서 저소득 대학생(800명)에게 해외연수기회를 제공하는 '파란 사다리' 제도를 신설한다고 합니다. 이러한 기회의 장이 더 많이 생길 수 있도록 저도 노력하겠습니다.

안녕하세요.
내일티켓 입니다.
회원가입

국민과 함께하는 내일의 김수민입니다.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번지 국회의원회관 727호 전화 02.784.1534 팩스 02.788.0379 이메일 [email protected]

티켓보내기